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1-15 16:08:41
기사수정


▲ 방위사업청은 변화하는 방산원가업무 환경에 따라 ‘현장원가사무소’를 ‘방산현장지원센터’로 개편해 오는 2월부터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



[기계신문] 방위사업청은 변화하는 방산원가업무 환경에 따라 ‘현장원가사무소’를 ‘방산현장지원센터’로 개편해 오는 2월부터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


방산현장지원센터는 새로운 방산원가제도 도입에 따른 대폭적인 원가 업무량 감소를 반영하여 원가업무에 국한되었던 지원 기능을 보다 확대·강화하였다.


따라서 방산현장지원센터는 신(新)방산원가제도 도입 안내 및 컨설팅, 절충교역 및 방산수출 지원 등 지역 방산업체에 보다 광범위하고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통합 업무지원을 수행하게 된다.


우선, 기존 원가 컨설팅 업무를 비롯하여 신(新)방산원가제도 도입에 따른 국방통합원가시스템 변경사항 설명 및 개선 요구 접수 등을 지원하며, 찾아가는 현장 맞춤형 교육을 통해 지역 방산업체의 절충교역 참여방법 안내 및 절충교역을 통한 우수품목 수출지원 등을 수행한다.


또한, 진출 지역, 기술·개발 지원 등 수출 상담부터 복잡한 수출허가절차까지 방산수출 전 과정을 한 곳에서 밀착 지원하며, 「방위산업 발전 및 지원에 관한 법률」의 시행에 따른 지원 업무 등을 수행한다.


보다 구체적으로, 방산현장지원센터 운영은 현재 창원, 구미, 대전 등 3개 지역에서 운영 중인 현장원가사무소를 그대로 유지하되, 평상시 창원, 구미, 대전에 일정 인원을 상주 근무하도록 하고, 업무가 집중되는 시기에는 업체의 불편이 없도록 출장 등으로 추가적인 인원 보강 조치할 예정이다.


아울러 개편에 따른 운영 결과 등을 고려하여 향후 각 지역별 방산현장지원센터의 확대 여부를 검토할 방침이다.


방위사업청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역 업체들이 방산 관련 업무를 원스톱으로 해결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업체와의 지속적인 소통 강화를 통해 다양한 방산 육성 및 지원제도를 발전시켜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오상미 기자 osm@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선도정밀
서브광고_바이브록
서브우측_한팩
서브광고_금화금속
서브광고_성화에스티
서브광고_의성기어
서브광고_한국정밀강구
서브광고_대성철망
서브광고_포인트텍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