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06-27 10:20:37
기사수정


▲ K-바이오 랩허브 조감도



[기계신문] 인천광역시가 인천테크노파크와 함께 바이오 클러스터 조성의 초석이 될 바이오 벤처·스타트업을 본격 육성하기 위해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에 참가할 기업을 모집한다.


이 프로그램은 2022년 바이오 클러스터 조성 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치료제, 백신 등 신약개발 창업을 이끌 전략적 특화 인프라 조성 사업인 K-바이오 랩허브 구축의 본격 시행을 앞두고, 바이오 연구개발(R&D) 및 창업 지원체계 기반을 구축하기 위해 마련됐다.


총사업비는 2억 원이며, 업체당 약 1,500만 원 상당의 지원이 이뤄진다. 민간 액셀러레이터(창업기획사)를 통해 바이오분야 유망 스타트업을 엄선하고, 컨설팅, 멘토링 및 교육, 투자연계 등 기술창업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인천시는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우수기술 보유기업 발굴 및 풀(Pool) 구축 ▲투자연계를 통한 멘토링 지원 및 자금조달을 통한 기업의 단계별 성장률 제고 ▲바이오 스타트업 창업 및 운영 지원정책 관련 창업기업 의견 수렴·분석 등 지속적이고 체계적으로 바이오 스타트업을 육성해 나갈 계획이다.


모집기간은 6월 27일부터 7월 15일까지로, 우수 예비창업자와 7년 이하의 초기 바이오·의약·의료기기 기업이 지원대상이다. 1단계 사전진단(10개사)과 2단계 우수기업 선정(5개사) 등 단계별로 기업을 발굴하고 선정한다.


최종 선정된 5개 우수기업에게는 ▲기업진단 및 비즈니스모델(BM) 수립 ▲멘토링 및 교육 ▲지식재산권(IP) 고도화 ▲홍보·마케팅 ▲투자자를 위한 홍보(IR) 역량강화 프로그램 운영 ▲투자유치 지원 등 맞춤형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이 종합적으로 지원된다.


또한, 바이오 스타트업 협의체 운영 및 세미나 등 네트워킹 프로그램 운영과 함께 과제 종료 후에는 사후 관리와 투자기관 후속 연계까지 지속 지원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인천테크노파크 홈페이지 또는 인천비즈OK의 모집공고에서 확인할 수 있다.


조인권 인천시 일자리경제본부장은 “단계별로 고도화된 창업 지원을 통해 고위험, 장기, 대규모 투자를 필요로 하는 바이오 창업기업들의 진입장벽이 완화되기를 희망한다”며 “인천에 부족한 바이오 벤처·스타트업의 육성을 위해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창업 생태계를 구축해 나가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 1월 인천시와 중소기업벤처부가 공동으로 추진하고 있는 K-바이오 랩허브 구축’ 사업이 예비타당성 조사 대상사업으로 선정된 바 있다.


인천시는 이 사업을 통해 바이오 창업기업 입주공간, 실험·연구, 임상·시제품 제작에 필요한 시설·장비와 산·학·연·병 협력 등을 한 공간에서 종합 지원할 수 있는 오픈이노베이션 협력체계를 구축함은 물론, 신약 연구개발 프로그램 운영 등을 통해 혁신 바이오 창업기업을 육성할 방침이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한음표 기자 hup@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바이브록
서브_신성이엔지
서브우측_한팩
하이스틸_서브
서브광고_의성기어
서브광고_금화금속
서브광고_성화에스티
서브광고_대성철망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