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10-23 15:54:24
기사수정


▲ KETI 김영삼 원장(사진 오른쪽)과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김학도 이사장이 23일 KETI 본원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기계신문] 한국전자기술연구원(KETI)과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하 중진공)이 23일(금) 우수 전자기술 중소벤처기업의 혁신성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서에는 ▶우수 전자기술의 사업화 촉진을 통한 부가가치 창출 ▶스마트공장 도입‧운영 지원을 통한 제조현장 스마트화 지원 ▶기술개발 지원을 통한 성공적인 사업전환 추진 지원 ▶청년창업사관학교 입교‧졸업기업의 성공 창업 지원 ▶기술수출 희망기업에 대한 해외 기술교류 지원 등에 대해 협력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KETI는 기업들의 R&D 전진기지로서 그간 국내 전자산업 기술 경쟁력 제고를 위해 노력해왔으며, 최근에는 WAVE 통신, 라이다(LiDAR) 센서와 영상인식기술 등 자율주행 솔루션과 사물인터넷(IoT), 스마트팩토리, 인공지능(AI) 등 4차 산업혁명 ICT융합 분야에 특화된 전문연구기관으로 거듭나고 있다.
* WAVE (Wireless in Vehicular Environment) : 차량용 고속 무선통신 기술로 차량 간 통신(V2V), 차량과 인프라 간 통신(V2I)을 지원하여 차량의 위험정보 제공, 군집 주행 등을 지원하는 지능형 교통시스템의 핵심기술
* LiDAR(Light Detection and Ranging) : 레이저를 목표물에 비춘 후 반사되어 돌아온 시간을 측정함으로써 목표물까지의 거리, 방향, 속도 등을 감지하는 기술로 자동차, 드론, 로봇의 자율주행뿐 아니라 지적, 건설, 국방, 우주 등에도 활용됨


중진공은 1979년 설립 이후 41년간 시대별 요구에 맞게 정책자금, 인력양성, 수출·글로벌화, 기술·창업지원 등 중소벤처기업 지원정책을 수행하며 중소벤처기업의 성장과 발전에 동행해온 현장 밀착형 지원기관이다.


이날 업무협약식에는 김영삼 KETI 원장, 김학도 중진공 이사장 등 양 기관의 임직원 10여명이 참석하여 우수 전자기술 중소벤처기업의 혁신성장을 위한 세부 실행방안에 대해 논의하였다.


KETI 김영삼 원장은 “KETI는 중소·중견기업의 디지털 전환에 필요한 다양한 핵심 기술과 사업화 경험을 보유하고 있다”며 “이번 협약으로 KETI의 디지털 기술과 지난 41년간 현장에서 중소벤처기업의 성장을 지원해온 중진공의 경험이 더해진다면 국내 전자기술 분야 기업들이 혁신적인 기술개발과 스마트화를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의 변화를 주도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한음표 기자 hup@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지지엠
서브우측_넥스트펌프
서브우측_다셀
서브광고_인컴기술
서브광고_삼익정공
서브광고_반도하이텍
서브광고_서은에프에이
서브우측_성헌
서브광고_에이티컴퍼니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