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8-21 13:28:57
기사수정

[기계신문] 국토교통부가 국내 우수 드론 스타트업·벤처기업 발굴을 통한 드론산업 육성을 위해 경기도 판교에 위치한 ‘드론 기업지원허브센터’에 입주할 드론 기업을 공개 모집한다.


22개 기업이 입주한 드론 기업지원허브센터는 드론분야 전문기관인 항공안전기술원에서 위탁 운영 중에 있으며, 입주공간 지원뿐만 아니라 기업역량 강화를 위한 다양한 지원사업을 제공하고 있다.


특히 2018년부터 시제품 제작 75건, 기업컨설팅 51건, 특허 등 지식재산권 출원 36건, 수출상담지원 9건 등 국내 최대 규모인 연간 28억 원을 지원하여 입주기업의 성장을 견인하고 있다.


주요 입주기업의 성과로 디스이즈엔지니어링은 2020년에 손가락으로 조종하는 드론(SHIFT RED)을 출시한 후, 미국·영국·독일 등 10여 개국에 수출 및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했으며, 고정익과 회전익의 장점만 결합한 하이브리드 드론(ACOV)을 개발해 중국 국영기업 Datang그룹과 200만불 수출계약을 체결한 한국유에이브이도 드론 기업지원허브에서 맹활약 중이다.



▲ (좌)디스이즈엔지니어링-SHIFT RED와 (우) 한국유에이브이-ACOV(에이콥)



국토교통부는 이들 기업의 뒤를 이을 드론 새싹기업 발굴을 위하여 8월 21일부터 9월 8일까지 신규 입주기업 공모 절차를 진행하며, 독립형공간(4개 기업)과 오픈형공간(3개 기업) 등 7개 기업을 모집한다.


입주자격은 예비창업자 또는 창업 7년 이내의 드론 관련 새싹기업이며, 서류접수는 다음달 7일부터 8일까지 드론 기업지원허브센터에서 진행하고 발표평가를 거쳐 최종 선정하게 된다. 자세한 내용은 항공안전기술원 또는 드론 기업지원허브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국토교통부 정용식 항공정책관은 “기술주도형 드론 새싹기업이  다수 입주하여 기업역량 강화를 통해 강소기업으로 성장하고, 나아가 국내외 드론 시장을 선도하는 기업이 되기를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정부는 정책적·전략적으로 필요한 지원방안을 지속 발굴하여 4차 산업혁명의 핵심산업인 드론산업을 적극 육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한음표 기자 hup@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지지엠
서브우측_댄포스
서브우측_넥스트펌프
서브광고_한국니들베어링
서브광고_인컴기술
서브광고_삼익정공
서브광고_서은에프에이
서브우측_성헌
서브우측_서형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