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8-06 15:46:20
기사수정


▲ 충청남도는 도내 10인 이상 중소·중견기업을 대상으로 스마트공장 보급·확산사업 수요 표본조사를 오는 14일까지 실시한다.



[기계신문] 충청남도는 도내 10인 이상 중소·중견기업을 대상으로 스마트공장 보급·확산사업 수요 표본조사를 오는 14일까지 실시한다고 밝혔다.


조사범위는 2020~2024년이며, 조사대상은 도내 2,236개 중소 제조기업이다. 조사방법은 모바일문자 및 이메일을 통해 발송하는 디지털 설문으로 이루어진다.


중소벤처기업부와 연계 추진하는 스마트공장 보급·확산 사업은 4차 산업혁명의 출발점으로, 중소·중견기업의 생산성·품질 향상과 원가 절감, 납기 감축 등 글로벌 산업경쟁력 강화를 위해 추진됐다.


중소벤처기업부의 스마트공장 지원사업 분석 결과에 의하면, 스마트공장 도입시 생산성은 20% 향상, 원가는 15.9% 절감되는 효과가 있다. 특히 산업재해가 18.3% 감소하고, 고용이 평균 3명 증가하는 등의 경영개선효과가 나타났다.


스마트공장 신규 구축에 필요한 총사업비 2억 원 중 50%인 최대 1억 원을 정부에서 지원하고, 충남도와 해당 시·군이 총사업비 5~10%를 지방비 매칭 지원, 구축비용에 대한 기업부담금을 덜어준다.


앞서 지난 2014년부터 2019년까지 정부지원 및 민간협력으로 도내 5,961개 중소 제조기업 중 스마트공장은 726개(12.1%)가 구축됐다. 충남도는 스마트공장 구축 사업의 원활한 추진과 스마트공장 보급 확대를 위해 충남테크노파크, 도내 시군과 협력해 스마트공장 수요기업 표본조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정병락 충남도 미래산업국장은 “이번 조사를 계기로 도내 스마트공장 수요기업을 정확히 파악하고, 수요에 맞는 충분한 지방비를 매칭 지원할 것”이라며 “기업 부담을 덜고, 더 많은 기업에 스마트공장 구축 사업 참여를 유도해 2022년까지 1,300여 개의 스마트공장을 구축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권혁재 기자 hjk@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넥스트펌프
서브우측_다셀
서브광고_삼익정공
서브광고_지지엠
서브광고_인컴기술
서브광고_반도하이텍
서브광고_서은에프에이
서브우측_성헌
서브우측_슬라이드코리아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