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9-06-14 15:28:08
기사수정


▲ 경상남도가 14일(금) 경남도청 회의실에서 산·학·연·관 항공관련 전문가가 참석한 가운데 ‘항공ICT 융합클러스터 조성 타당성조사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기계신문] 경상남도가 14일(금) 경남도청 회의실에서 산·학·연·관 항공관련 전문가가 참석한 가운데 ‘항공ICT 융합클러스터 조성 타당성조사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는 천성봉 경상남도 산업혁신국장을 비롯해 산업연구원, 한국항공우주연구원,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 한국전자통신연구원, 한국산업기술시험원, (재)경남테크노파크 등 항공관련 전문가 20여 명이 참석하여 열띤 토론을 이어갔다.


항공산업은 기계·전자·소재 등 다양한 분야의 첨단기술이 집약된 시스템종합산업으로 연관 산업과의 파급효과가 매우 크고,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핵심 선도산업이다. 그러나 최근 군수분야 수출부진과 보잉·에어버스 등 OEM 발주사의 판매 경쟁 심화로 단가 인하경쟁이 가속화되면서 국내 중소기업의 수주 경쟁력 확보가 어려운 실정이다.


이러한 상황에서 국내 항공산업의 성장동력 확보를 위해서는 우리나라가 보유한 세계 최고 수준의 ICT기술을 접목한 새로운 미래먹거리 발굴이 절실하다. 이에 경남도는 지난해 3월 ‘항공ICT 연구용역’에 착수해 항공분야 전문가 세미나와 검토회의를 거쳐 각계의 의견을 수렴했으며, 4대 전략 18개 중점과제를 설정하고 과제별 세부내용을 구체화시켰다.


용역의 4대 전략은 ▲항공ICT 융합 클러스터 인프라 구축 ▲핵심기술 자립화 ▲중소기업 글로벌 경쟁력 강화 ▲항공ICT 산업 네트워킹이다.


항공산업의 새로운 미래먹거리 발굴을 위해 기획된 ‘항공ICT 연구용역’은 사천·진주를 항공우주산업 메카로 육성하고자 하는 대통령 지역공약 비전에 따라 항공ICT 핵심기술 자립화 및 인프라 구축을 위한 국책연구기관인 산업연구원에서 맡아 추진했다.


천성봉 경남도 산업혁신국장은 인사말을 통해 “항공ICT 융합클러스터 조성사업을 계기로 경남은 물론, 우리나라 항공산업이 새롭게 도약하기를 기대한다”면서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되면 고부가가치 창출 및 양질의 일자리 확보가 가능할 것이다. 오늘 최종보고회에서 도출된 전문가 의견을 반영해 완성도가 높은 기획보고서가 작성될 수 있도록 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경남도는 이번 용역결과를 토대로 하반기 예비타당성 조사를 신청하는 등 항공산업 고도화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 경상남도가 14일(금) 경남도청 회의실에서 산·학·연·관 항공관련 전문가가 참석한 가운데 ‘항공ICT 융합클러스터 조성 타당성조사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권혁재 기자 hjk@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 www.mtnews.net/news/view.php?idx= 6291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선도정밀
서브광고_바이브록
서브우측_한팩
서브광고_의성기어
서브광고_금화금속
서브우측_JEC ASIA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