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9-04-25 09:21:09
기사수정

[기계신문] 고용노동부와 한국산업인력공단은 표면처리업체를 경영하고 있는 동아플레이팅㈜ 이오선 대표를 3월 ‘이달의 기능한국인’으로 선정하고, 자동화기계장비 제조 전문 기술인인 진양기계㈜ 권진국 대표를 4월 ‘이달의 기능한국인’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달의 기능한국인’은 10년 이상 산업체 현장 실무 숙련기술 경력이 있는 사람 중에서 사회적으로 성공한 기능인을 매월 한 명씩 선정하여 포상하는 제도이다. 기술인으로서의 자긍심을 높이고, 숙련 기술인을 우대하는 풍토를 만들기 위해 2006년 8월부터 선정해오고 있다.


올해 3월 ‘이달의 기능한국인’으로 선정된 동아플레이팅㈜ 이오선 대표는 도금업에 붙은 ‘3D 업종’, ‘수작업’이라는 좋지 않은 인식을 바꾸기 위해 선도적으로 생산관리시스템(MES)를 도입하여 공정을 자동화하고 품질혁신을 위해 노력하는 여성 기업인이다.


뿌리산업인 도금 업종에 새로운 혁신의 바람을 일으키기 위해 스마트공장 체계 도입을 준비하고 있으며, 2017년 도금 분야 국가직무능력표준(NCS)을 도입해 직원들의 직무 능력 향상뿐만 아니라 자체 사내 연구소 및 지역 대학과의 산학협력을 통한 기술 개발로 품질 개선을 위해서도 노력하고 있다.


또, 4월 ‘이달의 기능한국인’으로 선정된 ㈜진양기계 권진국 대표는 꾸준한 자기 개발 및 기술 개발로 국내 최초 저압식 주조기 개발에 성공한 기술인이다.


2007년에 5,000만 원의 자본금으로 창업해 9년 만에 백만 불 수출의 탑을 수상하고, 12년 만에 50억 원 이상의 매출을 올리는 기업으로 성장하는 등 국내외 거래처로부터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


이재갑 장관은 4월 24일(수) 오후 3시 서울지방고용노동청에서 올해 3월, 4월 이달의 기능한국인 시상을 마친 후 수상자들과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이재갑 장관은 “어려운 환경을 극복하고 기술로 성공한 두 분의 성공담은 숙련 기술인으로 성공을 꿈꾸는 청소년 등에게 꿈과 희망을 주기에 충분하다”면서 “여러분의 뛰어난 기술이 우리나라 산업 발전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청소년 등 후배 기술인 양성에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오상미 기자 osm@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 www.mtnews.net/news/view.php?idx= 5866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비젼와이드코리아
서브광고_한일
서브우측_디벨컴퍼니
서브광고_알이디
서브광고_호진
서브우측_대하기전
서브광고_다주하이테크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