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08-06 10:02:09
기사수정


▲ 경상남도 김해시 부원동에 소재한 부원우체국 6층에서 지난 5일 ‘김해 고용안정 선제대응 지원센터’ 개소식이 개최됐다.



[기계신문] 경상남도 김해시 부원동에 소재한 부원우체국 6층에서 지난 5일 김해 고용안정 선제대응 지원센터(이하 ‘김해센터’) 개소식이 개최됐다.


이날 개소식에는 김병규 경남도 경제부지사를 비롯해 홍태용 김해시장, 민홍철 국회의원, 최학범 경남도의회 부의장, 홍선규 창원고용노동지청 지역협력과장, 이상연 경남경영자총협회장, 박성기 김해상공회의소 수석부회장, 하태식 한국노총 김해지부 의장 등 16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김해센터 개소는 2020년 창원시에 개소한 경남 고용안정 선제대응 지원센터에 이은 두 번째로, 김해시 내에 늘어나는 고용서비스 요청에 대응하기 위해 설치·운영한다.



▲ ‘김해 고용안정 선제대응 지원센터’는 김해시 내에 늘어나는 고용서비스 요청에 대응하기 위해 설치·운영한다.



주력산업 구조조정과 경기침체로 인한 기업경영 악화로 실직한 인력들의 전직과 재취업을 종합 지원하는 기관으로서의 역할을 담당하며, 퇴직자와 구직자의 취업성공을 위하여 심리안정·취업지원 프로그램, 모의면접·이력서 코칭 등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또, 참여한 인원에 대해서는 동행면접 등을 통해 취업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한다. 향후 3년간 약 1,200명에게 고용서비스를 제공하고 600명을 재취업할 수 있게 지원하며 김해지역 고용안정을 견인해 나갈 계획이다.


김병규 경남도 경제부지사는 “지금 경남은 산업구조 전환과 글로벌 경제위기로 고용여건이 녹록지 않은 상황이며, 특히 우리 지역의 생산 및 고용의 상당 부분을 차지하는 제조업 부진으로 고용창출력이 악화되고 있어 고용안정을 위한 특별한 노력이 요구된다”면서 “고용안정 선제대응 지원센터가 어려움에 처한 제조업 노동자에게 많은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오상미 기자 osm@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_엑센티어
서브우측_대하기전
서브광고_호진
서브우측_성도FA
서브광고_다주하이테크
서브광고_한국분체기계
서브광고_현대중공업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