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05-23 13:18:52
  • 수정 2022-05-23 13:19:30
기사수정


▲ 한화시스템이 최첨단 AESA레이다로 글로벌 방산 시장 공략에 나선다. (왼쪽부터) 한화시스템 어성철 대표이사, 레오나르도 항공시스템 담당 루카 피콜로 부사장, 레오나르도 아태지역 마케팅 담당 마르코 갈레토 부사장



[기계신문] 한화시스템이 이탈리아 대표 방산기업 레오나르도(Leonardo S.p.A.)와 '항공기용 AESA레이다 해외 수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한화시스템의 AESA레이다 안테나 장치와 레오나르도의 신호처리기·전원공급기를 결합한 통합 솔루션을 구현할 예정이며, 이를 통해 다양한 항공기 기체에 적용 가능하도록 제품군을 확대해 글로벌 수출 시장을 공동 개척해 나갈 계획이다.


한화시스템과 레오나르도는 AESA레이다 개발에 있어 각사의 강점을 융합해 기술 신뢰성과 가격 경쟁력을 모두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AESA레이다는 현대 공중전에서 전투기의 생존 및 전투의 승패를 가르는 최첨단 레이다로 공중과 지상 표적에 대한 탐지 및 추적 등 다양한 임무를 수행하는 미래 전투기의 핵심 장비다.


레이다 전면부에 장착된 1,000여 개의 작은 송수신 통합 모듈을 전자적으로 제어함으로써 빠른 빔 조향이 가능해 ▲넓은 영역 탐지 ▲다중 임무 수행 ▲다중 표적과 동시 교전을 할 수 있다.


어성철 한화시스템 대표이사는 일부 선진국만 보유하고 있는 최첨단 AESA레이다의 수출 기회를 창출해 세계에 대한민국 방산 기술력을 다시 한번 알릴 수 있기를 기대한다앞으로도 해외 선진 기업들과 협력을 통해 다양한 분야로 수출 제품군을 확대해 나갈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화시스템은 올해 초 아랍에미리트(UAE)에 약 1조 3,000억 원 규모의 천궁-II(중거리지대공유도무기체계) 다기능 레이다를 수출한 바 있다. 또한, ▲2017년 필리핀 호위함 전투체계 ▲2019년 필리핀 호위함 전투체계 성능개량 ▲올해 4월 필리핀 초계함에 국산 전투체계 수출을 성사시키며 글로벌 시장에 국내 방산 기술력을 입증해왔다.


레오나르도는 항공우주·방위 및 보안을 전문으로 하는 이탈리아 다국적 기업으로 회전익·고정익 항공기 및 항공기용 레이다·항전 장비를 포함하여 항공기 플랫폼 솔루션을 개발 및 제공하는 글로벌 방산업체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권혁재 기자 hjk@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바이브록
서브_신성이엔지
서브우측_한팩
하이스틸_서브
서브광고_의성기어
서브광고_금화금속
서브광고_성화에스티
서브광고_대성철망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