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11-10 12:06:13
  • 수정 2021-11-10 12:06:53
기사수정


▲ 10일(수) 부산유라시아플랫폼(부산역)에서 구글이 후원하는 창업공간 ‘B. 스타트업 스테이션’이 개소됐다.



[기계신문] 10일(수) 부산유라시아플랫폼(부산역)에서 구글이 후원하는 창업공간 ‘B. 스타트업 스테이션’이 개소했다.


부산유라시아플랫폼 라운지에서 진행된 이날 개소식에는 박형준 부산시장을 비롯하여 신상해 부산시의회 의장, 구글코리아 김경훈 사장, 구글스타트업캠퍼스 마이크김 총괄, 스파크랩 김유진 대표 등이 참석해 부산에서 스타트업 지원을 위한 협력을 약속했다.


또한,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스파크랩 간 파트너십을 체결, 부산을 기반으로 한 그린테크 스타트업에 성장 기회를 제공하고, 글로벌 무대 진출을 위한 역량을 갖출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아울러 ㈜큐티티 고태연 대표, ㈜코드오브네이처 박재홍 대표, ㈜넷스파 정택수 대표 등 부산지역에서 활동하는 스타트업이 참석해 비전과 성장 과정을 공유하는 시간도 가졌다.


‘비 스타트업 스테이션(B. Startup Station)’은 부산지역 스타트업 허브를 목표로 글로벌 창업플랫폼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가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 스파크랩과 함께 마련한 공간이다.



▲ B. 스타트업 스테이션(부산유라시아플랫폼)



부산시는 지역 청년 인재를 육성하기 위해 적극적인 투자와 지원을 이어나가는 한편,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는 글로벌 네트워크를 비롯한 다양한 자원을 지역기업이 그린테크 액셀러레이터 프로그램을 통해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하고, 부산의 스타트업 생태계 일자리 창출 및 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


앞으로 부산시는 구글, 스파크랩과 함께 부산 스타트업 생태계 발전과 성공적인 글로벌 진출을 돕기 위해 긴밀한 협업과 지원을 지속해나갈 계획이다.


한편, 구글은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를 비롯해 창구 프로그램, 인디 게임 페스티벌 등 다양한 방면에서 국내 스타트업을 위한 든든한 조력자 역할을 해오고 있다.


특히, 2015년 한국에 개관한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와 함께한 스타트업은 총 58곳이며, 창출한 일자리는 3,000여 개, 그리고 총 2,360여억 원 규모의 투자를 끌어냈다.



▲ B. 스타트업 스테이션(부산유라시아플랫폼)



김경훈 구글코리아 사장은 “뛰어난 성장 가능성과 무궁무진한 잠재력을 지닌 부산의 스타트업과 혁신의 여정을 함께 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한국의 스타트업은 빛나는 아이디어와 빠른 실행력으로 글로벌 기업과 어깨를 나란히 하는 중요한 파트너이고, 이번 스파크랩과의 파트너십 체결을 통해 대한민국 스타트업 생태계를 한 단계 발전시키고 차세대 부산 그린테크 스타트업이 글로벌 무대로 도약하는 데 일조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부산시는 그동안 지역에서 스타트업이 성장할 수 있도록 창업 인프라 구축과 민간의 우수한 창업플랫폼 유치에 노력해왔다”며 “글로벌 기업 구글과 수도권 대표 액셀러레이터 스파크랩의 지원은 부산을 청년 창업의 도시로 만드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수도권과 연계하기 쉬운 부산유라시아플랫폼을 기반으로 부산에 청년창업 문화를 조성하고, 구글의 글로벌 네트워크와 노하우를 활용하여 부산 스타트업이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로 도약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권혁재 기자 hjk@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명신방진산업
서브광고_우일산업
서브광고_승리자동기계
서브광고_동광특수인물
서브광고_희조산업
서브광고_에이티컴퍼니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