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LG유플러스, 노키아코리아와 경남지역 5G 기반 스마트공장 활성화 나서 2022-11-28
오상미 기자 osm@mtnews.net


▲ LG유플러스는 지난 22일 경남테크노파크, 노키아솔루션앤네트웍스코리아와 경남지역 중소·중견기업 공장의 5G 기반 스마트 전환 및 디지털 혁신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기계신문] LG유플러스는 경남지역 중소·중견기업 공장의 5G 기반 스마트 전환 및 디지털 혁신을 위해 경남테크노파크(이하 경남TP), 노키아솔루션앤네트웍스코리아(이하 노키아코리아)와 지난 22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창원시 의창구에 위치한 경남TP 사옥에서 열린 이날 업무협약식은 LG유플러스 전승훈 스마트인프라사업담당(상무)과 경남TP 조유섭 정보산업본부장, 노키아코리아 이재원 전무 등 주요 관계자가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다.


경남TP는 경남지역 실정과 특성에 맞는 산업발전 전략 및 정책을 수립하여 지역 내 강소기술기업을 육성하는 거점기관으로, 지역 내 전략산업 육성, 지역 ICT(SW) 산업 진흥, 제조업 디지털 전환, 스마트공장 보급·확산을 지원하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은 3사가 보유하고 있는 솔루션, 네트워크, 장비의 강점을 결합한 시너지로 경남 중소·중견기업의 스마트팩토리 고도화에 가속도를 내기 위해 추진하게 됐다.


세부적으로 LG유플러스는 기업 전용망 및 특화망 구축 컨설팅, 5G 기반 제조현장에 필요한 스마트팩토리 솔루션을 제공한다. 지역 인프라 및 네트워크를 갖춘 경남TP는 스마트팩토리 고도화를 필요로 하는 수요처를 발굴하고, 노키아코리아는 5G 서비스 구현을 위한 네트워크 장비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LG유플러스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중소·중견기업이 스마트팩토리 고도화 비용에 대한 부담을 덜 수 있도록 클라우드 솔루션을 6개월간 무상으로 체험할 수 있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클라우드 솔루션은 비슷한 업종 또는 이해관계를 갖는 기업들이 공동으로 운영하는 스마트팩토리 시스템인 만큼 비용 부담이 적은 데다가, 무상 체험 프로모션까지 더해져 중소·중견기업들의 부담을 크게 낮출 것으로 예상된다.


경남TP 조유섭 정보산업본부장은 경남지역 중소·중견기업들의 디지털 전환 가속화를 위해 LG유플러스, 노키아코리아와 협력하기로 결정했다면서 양사와 지역을 위해 긴밀하게 협력해 더욱 안전하고 스마트한 공장 환경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LG유플러스 전승훈 스마트인프라사업담당(상무)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더 많은 중소·중견기업들에 LG유플러스만의 고유한 스마트공장 고도화 기술을 선보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전국의 중소·중견기업 공장들이 혁신을 통해 제조 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오상미 기자 osm@mtnews.net

관련기사

이달의 신기술

전체기사

많이 본 기사

이달의 신제품

메뉴 닫기

주소를 선택 후 복사하여 사용하세요.

뒤로가기 새로고침 홈으로가기 링크복사 앞으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