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세라믹기술원, SK에코플랜트와 연료전지-열전발전 하이브리드 시스템 개발 추진 2022-07-12
오상미 기자 osm@mtnews.net


▲ 왼쪽 4번째부터) 이왕재 SK에코플랜트 Eco Energy BU 대표, 정연길 한국세라믹기술원장 등 관계자들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기계신문] 한국세라믹기술원은 지난 7월 8일 SK에코플랜트와 연료전지-열전발전 하이브리드 시스템 개발, 실증 및 사업화를 위한 기술개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열전(Thermoelectric) 현상은 반도체 소재 내부에서 열(온도차)에 의해 전자 또는 정공이 이동함에 따른 열에너지가 전기에너지로의 변환하는 현상으로, 각 온도 영역대에서 최상의 변환효율을 나타내는 열전 반도체 소재가 존재하며, 중·고온용(300~600 ℃) 열전 반도체 소재를 활용하여 연료전지의 버려지는 가스의 열을 전기에너지로 회수함으로써 연료전지의 에너지변환 효율을 향상시킬 수 있다.


이에 따라 양 기관은 5년간 열전소자 및 열전모듈의 제작·평가, 연료전지 시스템 구성 및 제작, 실증 및 사업화를 위한 기술개발을 추진하기로 했다. SK에코플랜트는 연료전지-열전발전 하이브리드 시스템 개발을 담당하고, 세라믹기술원에 실증 사이트를 제공하여 사업화를 도모한다.



▲ 연료전지-열전발전 하이브리드 시스템



한국세라믹기술원 조중영 박사, 남우현 박사 열전팀은 중·고온용 열전소재, 모듈 및 시스템에 이르기까지 열전발전에 대한 세계 최고 수준의 원천기술 및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으며, SK에코플랜트가 제공하는 사이트에서 실증을 위한 연료전지-열전발전 하이브리드 시스템 구축을 위한 기술지원을 추진한다.


한국세라믹기술원 정연길 원장은 “친환경 에너지 변환 기술인 열전발전을 연료전지 플랜트 기술에 적용함으로써 미래 신에너지원 확보를 향한 첫걸음을 내딛는 데 일익을 담당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며 “기관이 보유하고 있는 원천기술을 바탕으로 국내외 연료전지-열전발전 하이브리드 시스템 산업의 경쟁력 강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SK에코플랜트는 2021년 5월 사명변경(舊SK건설)과 함께 친환경 기업으로서의 도약을 선언하였으며, 연료전지, 태양광, 해상풍력, 수소 등 신재생에너지 분야에서 폭넓은 밸류체인을 구축해 ESG를 선도하는 친환경 에너지 솔루션 기업이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오상미 기자 osm@mtnews.net

관련기사

이달의 신기술

전체기사

많이 본 기사

이달의 신제품

메뉴 닫기

주소를 선택 후 복사하여 사용하세요.

뒤로가기 새로고침 홈으로가기 링크복사 앞으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