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고려기연·일렉트로엠 등 ‘사업연계형 기술개발 지원’ 10개사 선정 2021-11-16
이은아 기자 lena@mtnews.net


▲ ‘사업연계형 기술개발 지원사업’은 올해 중소벤처기업부가 2개 사업을 연속적이고 단계적으로 지원받을 수 있도록 처음 시도하는 사업으로, 중소기업은 자사가 보유한 제품과 서비스 등의 장기 기술개발(R&D) 전략에 따라 기술개발이 단절되지 않고 안정적으로 기술개발에 전념할 수 있게 된다.



[기계신문]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는 중소기업의 중장기 기술개발을 가능하게 해 혁신역량 확충을 뒷받침할 ‘사업연계형 기술개발 지원사업’의 10개 과제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사업연계형 기술개발 지원사업’은 올해 중기부가 2개 사업을 연속적이고 단계적으로 지원받을 수 있도록 처음 시도하는 사업으로, 중소기업은 자사가 보유한 제품과 서비스 등의 장기 기술개발(R&D) 전략에 따라 기술개발이 단절되지 않고 안정적으로 기술개발에 전념할 수 있게 된다.


올해 신규 도입된 사업임에도 불구하고 470개 중소기업이 지원해 47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으며 엄격한 선정평가를 통해 10개 과제를 선별했다.


접수된 다양한 과제 중 기술개발 차별성이 우수하고 환경·사회·지배구조(ESG)과 조기 사업화 가능성이 높은 과제로서 탄소중립(3개 과제) 소재·부품·장비(4개 과제) 정보통신기술(ICT) 분야(3개 과제)가 선정됐다.


이번 평가에서 높은 점수를 받은 ‘글로벌 팜오일 규제에 대응하는 커피오일 메틸에테르설폰산염(MES) 개발’ 과제는 매년 1천만 톤에 달하는 커피찌꺼기를 통해 팜오일과 유사한 성분의 커피오일을 추출(1단계)하고, 올해부터 이를 활용해 친환경 바이오 계면활성제 개발(2단계)을 목표로 기술개발을 본격 추진한다.



▲ 사업연계형 기술개발(예시)



해당 과제는 최근 글로벌 이슈로 급부상한 탄소중립 실현에 기여할 것으로 주목되며, 연구개발 결과물은 화장품, 의류용·주방용 세제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될 뿐만 아니라 폐기물 감축과 무분별한 산림파괴도 방지할 수 있어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 요구에도 부합하는 등 성과 창출도 기대된다.


이번에 선정된 과제는 평균 4년의 기술개발 기간과 9.5억 원의 기술개발 자금을 지원받으며, 중장기 개발목표·범위와 단계별 사업 성격에 따라 개발기간과 개발규모를 차별화해 추진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업으로 연계 지원받게 된다.


중기부 원영준 기술혁신정책관은 “사업연계형 기술개발은 중소기업이 중‧장기적 기술개발(R&D) 전략을 확장하고 초격차 역량을 축적할 수 있는 촉매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단계별 과제가 유기적으로 연계되어 중소기업이 주도적으로 기술개발(R&D)를 수행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2021년 사업연계형 기술개발 지원과제 선정 현황

▲ 2021년 사업연계형 기술개발 지원과제 선정 현황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이은아 기자 lena@mtnews.net

관련기사

이달의 신기술

전체기사

이달의 신개발품

많이 본 기사

이달의 신제품

메뉴 닫기

주소를 선택 후 복사하여 사용하세요.

뒤로가기 새로고침 홈으로가기 링크복사 앞으로가기